퓨어 담마(Pure Dhamma)

붓다의 진정한 가르침을 회복하기 위한 탐구


{"google":["PT Serif","Noto Sans KR"],"custom":["Nanum Gothic","Nanum Barun Gothic"]}


딧티(사견), 삼마 딧티(정견)


원문 : Key Dhamma Concepts 카테고리의 ‘Ditthi (Wrong Views), Samma Ditthi (Good/Correct Views)’ 포스트

- 2016년 4월 2일 및 2016년 8월 3일 개정


1. 딧티(ditthi)는 '이것만이 진실이고 다른 모든 것은 사실과 관계없이 거짓이다’는 의미로 무언가에 대한 독단적 신념을 의미합니다. 비록 밋차 딧티(micca ditthi)가 실제로 정확한 용어 (‘딧티_ditthi’는 ‘견해’를, ‘밋차_micca’는 ‘잘못된’을 의미함)이지만, 빠알리 문헌에서 딧티(ditthi)는 밋차 딧티(micca ditthi) 대신에 자주 사용됩니다. 부도덕한 제따시까(cetasika, 마음 요소)는 딧티(ditthi)입니다.


* 붓다 시대에는 자주 논의되는 주제로서 62가지의 독단적 견해가 있었다고 합니다. 브라흐마잘라 숫따(Brahmajala Sutta)에 그 견해들이 열거되어 있습니다.

* 딧타사와(ditthasava, 62가지 잘못된 견해에 대한 번뇌)는 딧티윗숫디(ditthivissuddhi), 즉 소따빤나(Sotapanna, 수다원) 단계에서 잘못된 견해를 청정하게 함에 따라 제거됩니다.


2. 붓다께서 자주 다루어야 했던 독단적 견해 중의 일부는 다음과 같습니다: 자아가 있다, 자아가 없다, 환생한다, 환생하지 않는다, 사물이 존재한다, 사물이 존재하지 않는다, 업의 법칙이 없다, 업의 법칙이 있고 결정론적이다.


* 붓다께서는 그 모두를 [받아들이지 않고] 논박하셨습니다. 불행하게도, 일부 잘못된 견해는 오늘날 대부분 불교 판(견해)에 들어와 있습니다. 가장 중요하게 잘못된 견해가 ‘무아(no-self, 아나-트마_anāthma)’ 개념입니다.

* 몇 가지는 다루었습니다(처음 4개 항목은 여러 포스트, ‘What Reincarnates? – Concept of a Lifestream’, ‘Anicca, Dukkha, Anatta’ 등에서 다루었음). 다른 항목들도 앞으로 자세히 다루겠습니다.


3. 딧티(ditthi) 또는 밋차 딧티(micca ditthi)는 또한 10가지 부도덕한 행위 중의 하나이고 (딧티는 마음에 의해 행해지고 또한 부도덕적 말과 행동으로 이끔. 아래 참조), 이미 ‘Ten Immoral Actions (Dasa Akusala)’에서 다루었습니다.


* 그런 생각은 독단적 신념, 즉 자신이 잘못될 수 있는 가능성을 고려조차 하지 않고 비판적으로 증거를 조사하려고도 하지 않는 신념 때문에 발생한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일부 사람들은 마음을 열지 않고 윤회(재탄생)에 대한 현존하는 증거를 조사하는 것부터 거절합니다. 그것이 딧티(ditthi)입니다.

* ‘31영역의 큰 그림’, 깜마(kamma), 아닛짜(anicca), 둑카(dukkha), 아낫따(anatta) 등의 개념을 알고, 재탄생(윤회)에 대한 결정을 내릴 필요가 있습니다. ‘Evidence for Rebirth’ 포스트에 제시된 대로 재탄생(윤회)에 대한 설명이나 증거를 단지 보는 것으로는 충분하지 않습니다.


4. 밋차 딧티(micca ditthi)가 확립되고 나쁜 깜마(kamma)를 축적하는 3가지 수준이 있습니다.


* 부모는 특별한 존재가 아니고 깜마(kamma)가 과보를 야기하지 않는다는 딧티(ditthi)를 가지고 부모를 죽일 때, 이 경우는 거친 수준입니다. 그것은 집을 완전히 태워 버리는 불에 비교될 수 있습니다.

* 두 번째 수준은 논쟁에서 그러한 잘못된 견해를 강렬하게 옹호하며 상대편이 제시한 사실을 주의 깊게 살펴보려고도 하지 않을 때 나타납니다. 그 입장에서 진정으로 믿는 것이 가능하지만, 믿지 못하는 것은 존재의 전체 그림(31영역의 큰 그림)에 접하지 못했기 때문일 수 있습니다. 문제는 ‘사실을 모르는 것’이 결국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중력이 어떻게 작용하는지 몰라서 빌딩에서 뛰어내릴 수 있지만, 모른다고 해도 [중력의 법칙에 따른] 동일한 결과가 생길 것입니다. 이 중간 수준의 딧티(ditthi)는 성냥을 그을 때 점화되는 불에 비교될 수 있습니다.

* 세 번째 수준은 아누사야(anusaya, 잠재성향) 수준이며, 이 견해는 아사와(asava), 즉 딧티 아사와(ditthi asava)로 잠복 중인 상태입니다. 이 미세한 수준은 불을 생기게 할 가능성이 있는 성냥갑에 비유될 수 있습니다.


5. 누군가가 위 4번의 3가지 수준 중 하나로 잘못된 견해를 가질 때 밋차 딧티(micca ditthi)가 있다고 합니다. 반면에 삼마 딧티(Samma Ditthi)는 두 가지 유형이 있습니다.


* 나쁜 깜마(kamma, 행위)는 나쁜 결과를 가져오고 나쁜 재탄생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알고, 도덕적으로 생활하기를 원하고 좋은 재탄생을 위해 노력할 수 있습니다. 이것이 ‘세간적(평범한) 삼마 딧티(Samma Ditthi)’입니다. 이 견해는 산사라(sansara)로 윤회를 늘리는 것으로 이끌기 때문에 아직 오염된(오염원_kilesa를 가짐) 견해이며, 이러한 견해를 가진 자는 미래에 아빠야(apaya, 악처, 사악처)로 재탄생하는 가능성을 아직 제거하지 못했습니다.

* 그러나 ‘이 세상의 진정한 본질’을 이해할 때, 31 존재 영역에는 어디에서도 영원한 행복이 없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이 삼마 딧티(Samma Ditthi)는 진정으로 아닛짜(anicca)를 이해할 때 생기게 됩니다. 이에 대해서 ‘Why is Correct Interpretation of Anicca, Dukkha, Anatta is so Important?’ 포스트를 보세요.

* 이것은 닙바나(Nibbana)에 이르는 ‘출세간 삼마 딧티(Lokottara Samma Ditthi)'입니다. 그것에는 오염원(낄레사_kilesa, 싱할라어로 keles)이 없습니다. 이 견해는 아라한(Arahant) 단계에서 완전하게 됩니다. 낄레사(kilesa, 오염원)는 ‘What Are Kilesa (Mental Impurities)? – Connection to Cetasika’ 포스트에 다루어져 있습니다.


6. 따라서, ‘세간적 삼마 딧티(Lokiya Samma Ditthi)’는 ‘좋은 일을 하는’ 관점을 의미합니다. 이 관점에서는 깜마(kamma)를 이해하고 나쁜 행위의 결과를 압니다. ‘Buddha Dhamma – In a Chart’ 의 도표를 참조하세요.


* ‘Foundation of Dhamma’ 포스트에서 다루었듯이, ‘좋은 일을 하는 것’이 더 낫지만 그 일의 대다수는 대가로 (좋은 곳에 태어남, 복권 당첨, 시험 합격 등) 어떤 것을 성취하고자 하는 잘못된 의도로 행합니다. 이런 유형의 삼마 딧티(Samma Ditthi)는 산사라(sansara) 여정을 영속시킬 것이지만, 아닛짜(anicca)를 이해하는 데 필요한 첫 단계입니다.

* ‘세간적 삼마 딧티(Lokiya Samma Ditthi)’에서 멈출 때 그 위험은, 물론 우리가 내생(예를 들어, 또 다른 인간으로 탄생할 경우)에서 무엇을 할 것인지를 모른다는 것입니다. 붓다 담마를 접하지 못하는 환경에 태어날 수도 있고, 나쁜 사람들과 어울리게 되고, 아빠야(apaya, 사악처)에 재탄생하는 것으로 이끄는 업을 지을 수도 있습니다. 다른 위험으로는 우리가 전생에 어떤 업을 지었는지 모른다는 것입니다. 우리는 아빠야(apaya, 사악처)에 탄생하도록 이끌 수 있는 ‘나쁜 업 씨앗(bad kamma seed)‘을 이미 지니고 있을 수 있습니다.


7. 로꼿따라 삼마 딧티(Lokottara Samma Ditthi, 출세간 정견)는 31영역의 이 세상과 재탄생 순환(윤회)의 본질을 진정으로 이해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예를 들어, ‘자아가 있다’와 ‘자아가 없다’는 모두 잘못되었고, 무엇이건(생물이건 무생물이건) 존속을 위한 조건이 있다면 존재하게 됩니다(paticca samuppada, 연기). 소따빤나(Sotapanna, 수다원) 단계에서는 삼마 딧티(Samma Ditthi)를 부분적으로 이해하지만, 그 이해는 아라한뜨(Arahant, 아라한) 단계에서만 완전하게 됩니다.


8. 로꼿따라 삼마 딧티(Lokottara Samma Ditthi, 출세간 정견)을 계발하여 소따빤나(Sotapanna, 수다원)가 된다면, 아빠야(apaya, 악처, 사악처)에는 더 이상 태어나지 않게 됩니다. 소따빤나(Sotapanna) 단계에서는 4가지 ‘딧티 사하가타 로바 찟따(ditthi sahagatha lobha citta, 사견 때문에 일어나며 탐함에 기반한 부도덕한 네가지 생각)가 발생하지 않습니다. 이에 대해서는 ‘Akusala Citta – How a Sotapanna Avoids Apayagami Citta’ 포스트를 참조하세요.

{"google":["PT Serif","Noto Sans KR"],"custom":["Nanum Gothic","Nanum Barun Gothic"]}{"google":["PT Serif"],"custom":["Nanum Gothic","Noto Sans KR","Nanum Barun Gothic"]}
{"google":["Noto Sans KR"],"custom":["Nanum Gothic"]}